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내과

최고의 의료기술과 최적의 전문성을 갖춘 청병원

당뇨병

췌장에서 분비되는 호르몬인 인슐린의 양이 부족하거나 작용하는 힘이 약해져서 당(포도당)이
세포 속으로 들어가지 못해 에너지로 이용되지 못하여 혈액 내에 쌓이고 또 소변으로 배설되는 질환입니다.

원인

정상인의 경우 소변으로 당이 심하게 빠져나오지 않게 혈당 조절이 가능하지만, 당뇨병 환자의 경우 췌장에서 분비되는 인슐인이 모자라거나 역할을 제대로 하지 못하면 혈당이 상승하여 문제가 생기는 것입니다.
당뇨병은 유전적 요인·환경적 요인에 의해 발생하는데, 현대인의 병이라 불리는 이유는 생활습관, 식습관과 밀접한 관계가 있기 때문입니다.

증상

흔히 다음, 다뇨, 다식의 경향을 보이면 빨리 당뇨병을 의심하고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합니다. 하지만 이러한 증상이 나타난 경우는 이미 당뇨병이 진행되어있는 경우도 많기 때문에 국민건강검진 등을 통한 당뇨병 검사는 반드시 정기적으로 받아야 합니다.
혈당 상승은 소변으로 포도당을 빠져 나가게 하여 소변도 자주보게 되고, 그럼에 따라 갈증으로 인해 한밤중까지 물을 자주 마시는 현상이 생기게 되고, 포도당이 빠져 나가면 몸이 에너지가 없다고 느끼게 되어 과식, 다식을 하게 되는데, 이 경우 오히려 체중은 감소하고 피로한 증상도 나타날 수 있습니다.

치료와 관리

당뇨병은 잘못 관리되면 서서히, 또 때로는 급격하게 신체의 많은 부위를 돌이킬 수 없을 정도록 손상시킬 수 있는 무서운 질병입니다. 갑자기 몸 안에 인슐린이 부족하게 되면 급성 합병증을 일으키는데, 당뇨병성 케톤산증, 고혈당성 고삼투압 증후군은 즉각 치료하지 않으면 의식을 잃고 사망에 이를 수도 있는 등 치명적일 수 있습니다. 당뇨병을 가지고 있는 줄 모르고 관리를 전혀 하지 않은 경우 이렇게 급성으로 진행되는 경우도 있습니다.미세혈관의 문제로 인해 만성합병증으로 발전하는 경우가 빈번한데, 망막병증, 신장병증 등이 있고, 대혈관질환 합병증으로는 관상동맥질환, 말초동맥질환, 뇌혈관질환 등이 있습니다.
당뇨는 규칙적인 식습관, 생활습관을 통해 발병 전에 관리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고, 꾸준한 건강검진으로 발병시 최대한 빠른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좋습니다. 금주, 금연은 기본이고, 간식을 자주 하지 않고, 특히 제2형 당뇨병의 경우 체중을 줄이는 것만으로 100%는 아니지만, 발병을 늦추거나 예방할 수 있고, 발병 후에도 이러한 생활습관은 건강한 일상을 최대한 오래 유지하는 데 큰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관절염ㅣ류마티스ㅣ통증 의료기관 아산본 류마티스내과 양한방 통증치료는 당뇨병 환자에게 의학적 치료 뿐 아니라 면역력 향상과 건강한 삶을 위한 생활습관 관리도 병행하고 있습니다.

QUICK
MENU

궁금하신 점을 해결해 드리겠습니다.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은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전화상담은 대표번호 ☎ 02-2202-3114로 연락주세요.
온라인 상담
  • 응급수술

    365일 24시간

  • 검진시간

    평일 8:00 ~ 17:00 (점심 13:00 ~ 14:00) / 토요일 8:00 ~ 13:00

  • 오시는 길
  • 응급수술

    365일 24시간

  • 진료시간

    평일 9:00 ~ 18:00 (점심 13:00 ~ 14:00) / 토요일 9:00 ~ 13:00

    물리치료센터

    월,수,금 9:00~18:00 화,목 09:00~20:00(점심시간없이운영) 토요일 09:00~13:00

  • 오시는 길